신안군, 제7회 신안천일염 전국 대학생 바둑대회 개최

전국 26개 대학에서 123명의 대학생이 참가할 예정

편집국 | 기사입력 2019/07/18 [11:12]

신안군, 제7회 신안천일염 전국 대학생 바둑대회 개최

전국 26개 대학에서 123명의 대학생이 참가할 예정

편집국 | 입력 : 2019/07/18 [11:12]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비금면에서 '제7회 신안 천일염 전국 대학생 바둑대회'를 개최한다.

 

신안군이 후원하고, 전남매일이 주최하는 이번 대회는 신안 특산물 천일염을 홍보하기 위해 바둑천재 이세돌의 고향 비금면에서 열리게 된다.

 

대회는 최강자부, 유단자부, 고급부, 중급부, 여학생부 총 5부문으로 진행되며, 연세대학교, 명지대학교를 비롯한 전국 26개 대학에서 123명의 대학생이 참가할 예정이다.

 

대회 주요 일정은 26일(금) 저녁 6시 30분부터 1·2차전 대국이 진행되고, 다음날인 27일(토) 오전 9시 개회식을 시작으로 남은 대국이 치러질 예정이다.

 

한편 대회가 개최되는 비금도는 남한 최초의 천일염 제염이 시작됐던 곳으로, 청정 해풍으로 자란 섬초(시금치)와 명사십리 해수욕장으로 유명하다.

/김일호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